돌담 너머 휴식이 있는 곳, 정원식 카페 다루지More +

이번 주말 어디론가 훌–쩍 떠나고 싶다, 여유롭게 차 한잔하고 싶다. 자연을 느낄 수 있는 곳으로 가고 싶다… 남녀노소, 직업, 나이를 불문하고 일상에 지쳐 ‘힐링‘을 갈구하는 우리들의 생각이 아닐까…

작성자 : coffee expo
작성일 : 2017-06-15
호주 멜버른에서 온 스페셜티 커피, 듁스 커피 쇼룸More +

한적한 곳에 간판도 없는데 사람들이 끊임없이 오간다. 도대체 무엇을 하는 곳일까? 상수역에는 플랫화이트의 고향 호주에서 온 커피가 있다. 단순히 커피를 마시면서 편히 쉬고 싶어 방문한다면 실망할지도 모른다. 우리가…

작성자 : coffee expo
작성일 : 2017-06-15
지난봄을 간직한 곳, 봄희  More +

   일 년 내내 봄이라면 얼마나 좋을까? 추워서, 아니면 너무 더워서 편안했던 봄이 그리울 때 생각날 곳, 연남동 카페 [봄희]를 소개한다. 이곳의 이름은 카페주인의 어머니 이름을 따서 만들었다고…

작성자 : coffee expo
작성일 : 2017-06-15
정자동에서 만난 핀란드, 헬싱키 More +

어두운 조명 덕분인지 따뜻하고 은은한 분위기에 나른해지는 오후를 보내기 딱 좋은 곳. 시간과 내가 잠시 쉬어가는 정자동 카페거리의 [헬싱키]를 소개한다. 카페 헬싱키 내부는 스칸디나비아풍으로 꾸며졌다. 근사한 가구와 소품들로…

작성자 : coffee expo
작성일 : 2017-06-15
나를 기다려줄 카페, 오무사More +

서촌에 또 가볼만한 카페가 생겼다. 경복궁역에서 좀 멀어 찾아가는데 노력이 필요한 곳이지만, 고즈넉한 카페에 들어서면 잘 왔다는 생각이 드는 곳. 작정하고 찾아오지 않았더라면 카페인지 모르고 지나쳤을 정감 가는…

작성자 : coffee expo
작성일 : 2017-06-15
골목에서 만난 선물, Astarte & relax (아스타르테 & 릴렉스)More +

경복궁 서쪽 마을 서촌은 아이유의 꽃-갈피 앨범 자켓의 배경이 되면서 더욱 화재가 됐다. 아이유 앨범의 배경이 된 서울에서 가장 오래된 서점인 ‘대오 서점’처럼 서촌에는 골목골목마다 아기자기하고 정감 가는…

작성자 : coffee expo
작성일 : 2017-06-14